hyeonsig notes

이상백

1개 발견

이번에 소개할 작품은 2018년 KBS 연기대상에서 배우 김명민 님에게 대상을 안긴 작품 <우리가 만난 기적>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이 작품은 어리바리한 저승사자(?)의 실수로 두 가정에서 벌어지는 기상천외한 에피소드를 다룹니다.


The Drama INSIDE

[제목] 우리가 만난 기적 링크

[제작] 이상백(제작) | 이형민(연출) | 백미경(극본)


[출연] 김명민(송현철A/C 역), 고창석(송현철 B역), 김현주(선혜진 역), 라미란(조연화 역) 외



괜찮은 연출력과 섬세한 배우진

<우리가 만난 기적>의 출연진이 보여준 연기는 배우들의 이름값을 했다고 생각합니다[각주:1]. 때때로 과장된 장면도 보이지만 김명민 님의 연기는 명불허전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김현주 님은 역시 경력대로 안정감 있는 연기를 보여줍니다. 라미란 님도 괜찮은 옷을 입은 것 같습니다. 특별출연의 고창석 님의 연기에서는 어색함을 찾아볼 수 없네요.


이형님 PD님을 중심으로 한 드라마의 연출도 나쁘지 않습니다. 코믹 효과를 위해 다소 과장된 연기와 CG의 품질은 다소 아쉬움을 느끼기도 합니다. 또한, 이야기가 너무 3인(김명민, 김현주, 라미란) 중심으로 그려져 나머지 배우들이 사라지는 모습에서 안타깝다는 생각도 듭니다.

시나리오의 아쉬움

<우리가 만난 기적>의 연출진은 시청자에게 어떤 메시지를 전달하고 싶은 것일까요? 영혼이 뒤바뀐 여러 작품을 봤었지만, 이 작품에서 보여준 흡입력은 다소 아쉽습니다. 드라마 초기에 좋은 장치를 잘 설계해 놓고, 효과적으로 이용하지 못한 것 같습니다.


드라마는 초기에는 배우들의 명성으로 자리 잡고, 이후에는 작가의 힘으로 시청자들에게 어필해야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만난 기적>은 처음에는 매우 재미있지만, 뒤로 갈수록 초반에 느꼈던 매력을 많이 잃어버린 듯 보이고, 배우들에 기대어 가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 같아 안타깝습니다.


제작 발표회 영상

<우리가 만난 기적>의 제작 발표회 영상입니다. 특별출연이지만 큰 역할을 해 주신 고창석 님이 빠진 것이 아쉬우며, 행사의 진행이 아쉽긴 하지만 드라마를 보기 전에 배우진들의 생각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마치면서

<우리가 만난 기적>은 약 10% 내외의 시청률로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은 작품은 아닙니다.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더 높은 시청률을 받을 만한 작품이라고 생각하며, <우리가 만난 기적>은 매력적인 작품으로 판단합니다. 또한, 김명민 님을 중심으로 한 출연진의 연기력만으로도 감상할 매력은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1. 출연 배우들의 이름을 보면 이분들이 한 작품에 출연할 수 있을까? 라는 생각이 들 정도입니다. [본문으로]
DISQUS 로드 중…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hyeonsig notes - 천사마음

Carpe Diem~♥ 내일이 기대되는 사람이 되자.

최근에 게시된 글